컨텐츠바로가기

로고 배경이미지

국민청원 3년

국민청원 3년

184,666,706
227
답변 완료 219
답변 대기 10

청원종료

250만 재외국민유권자를 위한 <우편 투표제도> 도입을 촉구합니다.

참여인원 : [ 1,380명 ]

  • 카테고리

    정치개혁
  • 청원시작

    2020-11-10
  • 청원마감

    2020-12-10
  • 청원인

    kakao - ***
  1. 청원시작

  2. 청원진행중

  3. 현재 상태

    청원종료

  4. 답변완료

청원내용

☆... 재외국민유권자들에게 <우편투표> 가능하게 해주세요

뉴질랜드 거주 대한민국 국민 ***입니다.
지난 4월 총선을 앞두고 뉴질랜드에 살고있는 대한민국 유권자들이 투표를 하기 위해 유권자등록을 모두 마치고 투표일을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뉴질랜드 투표소가 해외에서 가장 먼저 투표하는 곳입니다. 시차 때문입니다.

그러나 4월 1일부터 시작하는 뉴질랜드 재외공관 투표소 투표는 불가능했습니다. Covid-19 때문에 재외공관투표소의 모든 선거업무는 중단됐습니다.
뉴질랜드 뿐만 아니었습니다. 미국, 캐나다, 독일 등 전세계 40개나라 65개 재외공관 투표소가 문을 열지못했습니다.
Covid-19 상황이 재외국민유권자들의 투표권리를 가로 막았습니다.
2022년 3월 대통령 선거가 있습니다. 재외국민유권자들이 기다리는 선거입니다.
2022년 3월에는 Covid-19 걱정 안해도 될까요?

재외국민 투표방법에서 <우편투표제도>를 도입해야 하는 분명한 이유입니다.
대선과 총선에서 투표를 할 수있는 나라 밖 유권자는 250만명입니다.

헌법이 보장하는 소중한 한 표를 나라 밖에서 행사하기 위해서 대사관, 총영사관에 설치되는 투표소까지 가기 위해 비행기를 타야하고, 기차 타야하고, 자동차를 몇 시간씩 운전해야 합니다.

지난 10년 동안 해외에서는 두 번의 대선과 세번의 총선이 있었습니다.
공관투표소까지 거리가 멀고, 접근성이 너무 어렵기 때문에 재외선거 투표율은 10% 머물고 있습니다.

지난 미국 대선에서 6천 5백만 명이 우편투표를 했다고 합니다.

250만 대한민국 나라 밖 유권자들의 투표율을 높이기 위해 공관투표소 직접방문 투표와 우편투표를 병행해서 할 수 있게 재외선거 관련법을 개정해주시요.

재외선거에서 우펀투표를 가능하게 관련 선거법을 개정해 달라는 건의는 국회국민청원의 문을 열고해야 하지만 나라밖 국민들은 국회홈페이지 접근이 어려워 청와대에 청원을 하게 됩니다. 나라밖 유권자들의 청원이 국회로 전달 될 수 있기를 간절하게 원합니다.

2020년 11월 11일
재외국민유권자연대 우편투표 도입촉구 청원추진위원회

공동대표

***(뉴질랜드 오클랜드)
***(미국 로스엔젤레스)
***(호주 시드니)
***(베트남 호치민)
***(영국 런던)
***(캐나다 토론토)
***(독일 베를린)
***(일본 도쿄)
***(중국 상하이)
***(브라질 상파울로)
***(미국 뉴욕)
***(미국 달라스)
***( 중국 칭따오)
***(한국 서울)

추천 영상 | 2021년 국민께 업무보고 드립니다

소중한 내 청원, 청와대 답변이 궁금하세요?
청와대는 '국민이 물으면 정부가 답한다'는 소통 철학을 바탕으로 대통령과 수석·보좌관의 회의, 주목받는 국민청원, 외국 언론이 본 우리 정부, 해외 순방과 그 뒷얘기, 100대 국정과제와 수많은 정책 관련 소식 등 국민이 궁금해하는 내용을 홈페이지와 SNS계정을 통해 공개하고 있습니다.

청와대 소식을 가장 빠르고 정확하게 확인할 수 있는 '청와대 공식 페이스북, 트위터, 인스타그램, 유튜브, 카카오 플러스친구 '를 팔로우해주십시오.
더 많은 정보와 투명하고 진솔한 소통으로 국민과 함께 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