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바로가기

로고 배경이미지

국민청원 3년

국민청원 3년

170,214,781
205
답변 완료 203
답변 대기 3

청원종료

진도항(팽목항)배후지 석탄재 폐기물 매립 막아주세요.

참여인원 : [ 498명 ]

  • 카테고리

    안전/환경
  • 청원시작

    2020-03-09
  • 청원마감

    2020-04-08
  • 청원인

    facebook - ***
  1. 청원시작

  2. 청원진행중

  3. 현재 상태

    청원종료

  4. 답변완료

청원내용

존경하는 국민여러분!

세월호 참사로 알려진 팽목항 지금은 진도항이라고 불리우는 곳을 아십니까?

이곳을 진도군이 국제항을 목표로 하여 팽목항 공사와 진도항 배후지 개발 공사 관련 당초 순성토 매립 계획으로 사업 발주를 해놓고도 흙을 구하기 어렵다는 말도 안되는 이유로 2016년 석탄재 폐기물 매립을 추진하다가 진도시민단체 반발로 순성토로 다시 사업 변경을 하자 이번엔 공사업체에서 손해배상 청구를 하였고 이에 진도군이 굴복하였고 2020년 3월 14일 석탄재를 실은 바지선을 대동하고 다시 석탄재 폐기물 매립을 추진 한다고 합니다.

지난 2019년 4월 30일 진도군은 주민들의 민원은 외면한 채 석탄재 관련 견학단을 조직해 여수 묘도 현장과 당진화력발전소로 향했고 석탄재 재활용 현장을 보여주며, 주민들에게 찬성 여론을 유도하겠다는 의도로 추진했었습니다.

그런데 당진화력발전소 관계자는 “진도군민이 100% 찬성하지 않으면 석탄재를 주지 않겠다”고 말했고 여기에 더해 “현재까지 당진화력발전소에서는 진도항으로 석탄재를 보내기 위한 계약도 하지 않고, 검토조차 하지 않고 있다”고 밝혔으며, 울산에 있는 한국동서발전 본사에서도 이 사실을 확인 해 주었습니다.

진도군은 2015년 1월부터 전 군민을 동원해 환경클린운동을 실시하고 공무원과 기관단체가 참여하는 클린진도데이, 마을환경지킴이운영(242개 마을), 방치 폐기물 정비, 도서지역 생활폐기물 수거처리 등 군민들이 자발적으로 ‘깨끗한 진도 환경’을 만들어 가도록 유도한다는 목적으로 군민들에게는 클린운동을 강조하면서 진도군이 석탄재 폐기물 50만톤을 들여와 진도항(팽목항) 배후지에 매립한다는 것은 진도군민을 속이고 배신하는 행위입니다.

당초 진도군은 진도항 배후지를 석탄재 재활용 처리장으로 계약된 바 없고, 석탄재 공급자와 계약 변경도 없었으며, 민원도 해결하지 못한 채 무리하게 사업을 추진하다 결국 석탄재 반입을 못한 책임을 폐기물 립을 반대하는 군민들에 전가하고, 급조된 석탄재 찬성 단체를 동원 석탄재 반입을 요청하는 쇼를 하고 그것을 진도군청 홍보계를 통해 각 언론사에 배포하고 그러한 자료를 근거로 정부기관에 민원을 제기하고 신청인 한국동서발전(주)에 계약 변경을 강요하고 행정기관인 진도군에 민원처리 책임까지 떠넘기고 석탄재 폐기물 업체는 지원금을 받고자 진도군민들은 삶의 터전인 땅과 바다에서 생산되는 농수산물을 잃어버릴 상황에 놓여 있습니다.

진도군이 '진도아리랑'이라는 청정농수산물 공동브랜드를 등록하고 수억원의 예산으로 진도농수산물이 청정하다고 브랜드 광고에 열을 올리고 있는 것과 정면으로 배치되는 것이 바로 진도항 배후지 석탄재 폐기물 매립 재추진이며, 이는 농업과 수산업이 주류를 이루는 진도의 청정 브랜드 이미지를 실추시키는 결과를 초래하게 될 것입니다.

국민여러분 진도는 농업과 수산업이 주요 소득원인곳으로 "청정"하다는것 빼면 아무것도 없는데 이런 진도 팽목항에 석탄재 폐기물 매립을 해서야 되겠습니까? 진도는 진도만의 것이 아니고 대한민국 국토입니다.

한국동서발전(주) 당진화력발전소는 석탄재 진도 팽목항 배출 시도를 중단하라!

진도군민과 함께 팽목항 석탄재 매립을 반대 해주십시오.!

2019 국민과의 대화 | 모든 신청자 질문에 답변을 드립니다

소중한 내 청원, 청와대 답변이 궁금하세요?
청와대는 '국민이 물으면 정부가 답한다'는 소통 철학을 바탕으로 대통령과 수석·보좌관의 회의, 주목받는 국민청원, 외국 언론이 본 우리 정부, 해외 순방과 그 뒷얘기, 100대 국정과제와 수많은 정책 관련 소식 등 국민이 궁금해하는 내용을 홈페이지와 SNS계정을 통해 공개하고 있습니다.

청와대 소식을 가장 빠르고 정확하게 확인할 수 있는 '청와대 공식 페이스북, 트위터, 인스타그램, 유튜브, 카카오 플러스친구 '를 팔로우해주십시오.
더 많은 정보와 투명하고 진솔한 소통으로 국민과 함께 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