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바로가기

로고 배경이미지

국민청원

국민청원

청원종료

낙태 합법화, 이제 저는 산부인과 의사를 그만둬야 하는 것인지...ㅠ

참여인원 : [ 36,060명 ]

  • 카테고리

    보건복지
  • 청원시작

    2019-04-12
  • 청원마감

    2019-05-12
  • 청원인

    kakao - ***
  1. 청원시작

  2. 청원진행중

  3. 현재 상태

    청원종료

  4. 답변완료

청원내용

안녕하세요.
금일 낙태 합법화 소식을 듣고 그동안 소신껏 걸어온 산부인과 의사의 길을 이제 접어야 하는 것인가 하는 생각에 청원을 올립니다.

금일 헌법재판소에서 임신 12주까지는 낙태를 허용한다는 내용의 결정을 내렸습니다.
저도 한 여성으로서, 낙태를 찬성하는 분들의 의견이 어떤 것인지도 잘 알고 있으며 그분들의 의견도 존중합니다.

하지만 개인적으로는, 10년 이상 밤낮으로 산모들을 진료하고
저수가와 사고의 위험에도 출산의 현장을 지켜온 산부인과 의사로서
저에게 낙태시술을 하라고 한다면, 저는 절대로 그 시술을 할 수 없습니다.

저는 아기집이 처음 형성되는 순간부터 출산의 순간까지를 산모들과 함께하며
생명이란 얼마나 신비로운 것인지를 매일 느낍니다.
또 어떤 환자는 비록 그 아기가 아픈 아기일지라도,
어떻게든 살 수 있게 끝까지 도와달라고 애원하고 있습니다.

이곳에는 다 적을 수 없는 여러가지 사연들을 누구보다도 잘 알기에,
저는,
도저히,
신비롭게 형성된 태아의 생명을 (비록 그 태아가 아직 아기집 수준에 머물러 있다고 할지라도)
제 손으로 지울 수 없습니다.

낙태가 합법화 되고
낙태 시술이 산부인과 의사라면 당연히 해야 하는 시술이 된다면
그것이 아무리 큰 수익을 가져다 준다고 하더라도 저는 산부인과 의사의 길을 접을 것입니다.

저는 이미 오랜 시간 분만현장을 누비며 즐겁고 보람되게 일했기에 미련없이 물러날 수 있겠지만,
생명의 신비에 감동해 산부인과를 선택하고 싶은 후배들은
낙태 때문에 산부인과 의사의 길을 포기해야 할 것이며
독실한 카톨릭이나 기독교 신자의 경우
종교적 양심으로 인해 산부인과 의사의 길을 선택할 수 없게 될 것입니다.

안그래도 점점 힘든 과를 기피해 산부인과, 흉부외과 등의 비인기과 의사가 부족한 실정입니다.

낙태 합법화가 되더라도
원하지 않는 의사는 낙태 시술을 하지 않을 수 있도록
진료 거부권을 반드시 같이 주시기를,
그래서 낙태로 인해 진료 현장을 반강제적으로 떠나야 하는 의사가 없게 해주시기를 청원합니다.
  • naver - ***

    동의합니다
  • naver - ***

    동의합니다
  • kakao - ***

    동의합니다
  • kakao - ***

    동의합니다. 종교로 인해 군대 입영을 거부해도 되는 나라, 그렇게 개인의 의사를 존중하는 나라, 정상적인 의료가 아닌 낙태를 거부할 수 있어야 합니다.
  • kakao - ***

    동의합니다
  • naver - ***

    동의합니다
  • naver - ***

    문재인 정권은 정말 표를 얻기 위해서는 무슨 짓이든 하는 무리라는 것이 방증된 계기네요
  • naver - ***

    동의합니다
  • naver - ***

    동의합니다
  • kakao - ***

    동의합니다
1 2 3 4 5 6 7 8 9 10
소중한 내 청원, 청와대 답변이 궁금하세요?
청와대는 '국민이 물으면 정부가 답한다'는 소통 철학을 바탕으로 대통령과 수석·보좌관의 회의, 주목받는 국민청원, 외국 언론이 본 우리 정부, 해외 순방과 그 뒷얘기, 100대 국정과제와 수많은 정책 관련 소식 등 국민이 궁금해하는 내용을 홈페이지와 SNS계정을 통해 공개하고 있습니다.

청와대 소식을 가장 빠르고 정확하게 확인할 수 있는 '청와대 공식 페이스북, 트위터, 인스타그램, 유튜브, 카카오 플러스친구 '를 팔로우해주십시오.
더 많은 정보와 투명하고 진솔한 소통으로 국민과 함께 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