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바로가기

로고 배경이미지


국민청원 및 제안

국민청원 및 제안

청원종료

CJ의 중소기업에 대한 갑질은 여전히 자행되고 있습니다. 중소기업을 무시하는 CJ의 甲질 문화를 고발합니다.

참여인원 : [ 1,737명 ]

  • 카테고리

    일자리
  • 청원시작

    2018-09-04
  • 청원마감

    2018-10-04
  • 청원인

    facebook - ***
  1. 청원시작

  2. 청원진행중

  3. 현재 상태

    청원종료

  4. 브리핑

청원개요

중소기업을 이익추구의 도구로만 여기는 CJ의 갑질 기업문화 때문에 많은 중소기업이 억울한 고통을 당하고 있습니다.

CJ는 여러 소 조직(팀)이 그룹 계열사 산하에 구성이 되어 있다고 합니다. 그리고 이들 소 조직은 그들 팀의 성과를 내기 위해 “CJ의 명성을 내세워 브랜드를 키워주겠다. 제품을 팔아주겠다.”며 접근을 하고 중소기업과의 판매계약을 이끌어 낸 후 그 조직의 성과가 부진하면 담당 조직을 없애 버린다고 합니다.

결국 업무를 협의하고 진행할 대상이 없어짐으로 인하여 협력중소기업은 곤경에 처할 수밖에 없으며 또한 하소연 할 곳도 없어집니다. 또한 협력중소기업이 CJ 경영층에 이러한 상황을 호소하면 철저히 무시함과 동시에 무대응 하는 행태로 일관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CJ의 몰염치한 기업문화로 인해 도산한 중소기업도 있다는 소문을 업계로부터 들은 바도 있습니다. 지금 저희 회사의 상황에 비추어 볼 때 저는 그 소문이 사실이라고 확신하고 있습니다.

지난해 CJ ENM PD의 자살사례에서 볼 수 있듯이 결국 문제를 크게 이슈화 하지 않으면 중소기업이 죽든 말든 CJ는 어떠한 호소에도 답을 주지 않고 있습니다. 결국은 자사의 이익여부만 따지는 파렴치한 CJ의 기업문화로 인해 얼마나 많은 중소기업과 대표들이 고통의 시간을 보냈겠는지 막상 저희가 그러한 상황을 당하고 보니 짐작이 가고도 남습니다.

작금의 CJ의 행태를 보면 아직도 과거의 잘못된 인식과 대기업의 갑질문화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는 듯합니다. 이러한 몰염치한 사고는 더 이상 대기업의 경영마인드가 될 수 없고 그러한 사고방식이 통하는 시대도 이제는 완전히 지나갔다고 생각합니다.

저는 저의 청원을 통해 CJ의 잘못된 무책임한 갑질 문화를 국민과 정부에 알려 계약종료와 함께 억울하게 도산에 직면하게 될 저희 회사의 절박한 문제가 해결되기를 바라고 있습니다. 그리고 대기업이 중소기업을 함부로 대하는 잘 못된 관행에 큰 경종을 울려 저희와 같이 억울한 피해를 당하는 중소기업이 없기를 소망하고 있습니다.


모비프렌 갑질 피해 사례 :

저는 블루투스를 전문 생산하고 있는 ㈜모비프렌의 허주원 대표입니다.

중소기업의 좋은 제품을 대기업의 유통망과 홍보 마케팅 능력을 활용하여 서로 상생을 하지는 취지로 대기업의 신뢰를 믿고 2016년 7월말 CJ그룹의 계열사인 CJ ENM에 독점총판권을 준 계약이 CJ ENM의 무책임한 판매활동으로 인해 금년 12월 계약만료일이 도래하면 저희 회사는 도산될 상황에 처하게 됩니다.

모비프렌 제품이 시장에서 가장 우수하다는 CJ자체 평가 후 브랜드를 키워주겠다고 접근을 하고 독점총판권을 가져갔지만 계약 3개월 후부터 계약이행을 하지 않아 은행대출로 회사를 유지하였으며 결국 2017년에 기업신용등급 하락이라는 최악의 상황에 직면을 하게 되었습니다.

저희 회사는 만약 문재인 정부가 작년 5월에 들어서지 않았다면, 100여명의 임직원이 일하는 17년 된 회사가 작년에 망했을 수도 있습니다. 대기업 갑질에 대한 사회적 분위기의 영향 때문에 2016년 재고를 2017년 5월에야 전량 가져갔습니다.

그러나 일시적인 계약이행으로 숨통은 틔었으나 기존 거래처를 모두 정리한 관계로 유통망이 완전히 붕괴되어 단기간 내 회생이 불가능합니다. 하이마트, 이마트, 공항 및 시내면세점에 입점해 있었으나 이들 대형 유통점의 저희 거래업체를 포함한 저희가 거래하던 모든 기존 거래업체를 한 달 만에 정리를 하고는 2년이 지난 현재도 입점을 못하고 있습니다. 옥션 지마켓 11번가 등 온라인 쇼핑몰에서 대표인 제가 블루투스 이어폰으로 검색해서는 저희제품을 찾을 수 없을 정도로 방치해두었습니다.(15페이지 까지 단 한개 제품도 검색 안 됨)

온/오프라인 유통망을 살려보려고 살기위해 임직원 모두가 몸부림 치고 있습니다만 회복이 되지를 않습니다. 한번 붕괴된 유통망 회복은 새로 시작하는 것과 같다는 말을 실감을 합니다.

< 새로 취임한 CJ ENM 총괄 대표에게 도움을 요청했지만 오히려 모멸감과 비애를 경험했습니다. >

CJ로 인해 어려움을 격고 있는 자기보다 나이 많은 중소기업 대표에게 실무담당자를 소개 해 줄 수 있다는 말을 먼저 꺼냈습니다. 상황 파악을 하고 연락을 주겠다고 하고는 3주가 지나도 답변도 없었습니다. 게다가 저희의 어려운 상황을 알려드릴 테니 메일 주소 좀 알려 달라는 두 번의 문자에 답장도 없고 완전히 무시를 당했습니다. 세 번째로 도움요청을 하는 문자를 보냈더니 신임 CJ ENM대표는 금년 말에 계약을 종료하겠다고 문자를 보내왔습니다. 키워주겠다고 하고 가져가서 방치해 놓아 죽을 지경을 만들어 놓고는 링겔 한번 꽂아 주고 영양제 몇 알 주고는 할 만큼 했다고 합니다. 올해 6조500억의 매출 목표를 세운 CJ ENM이 역량이 부족하다고 하고 있습니다. (첨부 카톡문자 내용 참고)

< 생산을 중단하고 보상을 받으라는 협박성 제안과 동시에 홍보 및 마케팅 활동을 완전히 끊었습니다. >

게다가 문자를 보낸 후 이틀 후에는 경영지원실 부사장을 보내어 금년 말에 계약이 종료되면 더 힘들어 질 테니 지금부터 생산을 중단하고 보상을 받고 살아갈 길을 찾아보라고 합니다. 회사가 잠시 연명을 할 뿐인 보상 제안을 거절을 했다고 지금은 자기네 방송에서 하던 광고도 중단을 하였을 뿐만 아니라 마케팅 홍보 활동은 완전히 끊었으며 2주마다 진행하던 마케팅 회의도 하지 않고 있습니다. 결국은 말을 듣지 않으면 더욱 비참하게 밟아 주겠다는 것과 진배가 없는 행동을 하고 있습니다.


< 그룹 총수인 이재현 회장께, 상생협력실의 사이버 제보에 호소를 하였으나 무응답으로 무시하고 있습니다.>

이런 상황에서 CJ그룹 이재현 회장께 내용증명을 보내고, 상생협력의 총괄책임자로 되어 있는 ㈜CJ대표께도 내용증명을 보내고 그룹 홈페이지에 나와 있는 상생협력실에 사이버제보도 하였지만 역시나 아무런 대답도 없을 뿐만 아니라 내용을 파악해 보려는 시도조차 하지 않고 있습니다.

저는 이런 CJ의 파렴치한 갑질 행태에 대해 정부와 국민께 알려 더 이상 저희 같이 억울한 고통과 피해를 당하는 기업이 없기를 바라는 간절한 마음으로 이곳에 청원을 하오니 많은 격려와 동참을 호소합니다.


참고로,
저희 회사는 CJ E&M 뮤직디바이스팀에서 자기네 평가로는 모비프렌 제품이 시장에서 가장 우수하니 브랜드를 키워줄 테니 총판권을 달라고 제안을 해 와서 계약이 체결되었습니다. 그리고 2016년 말 미래창조과학부장관 표창과 2018년 4월 중소벤처기업부의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선정된 기술력과 제품력을 갖춘 기업입니다.

또한 10년 이상의 개발/제조/판매경험을 가진 블루투스 전문기업으로,
-세계최고의 음질 구현: 100만원대 유선이어폰과 비교청음에서 압도적인 승리
(유튜브 모비프렌 CES 청음영상 참고, https://www.youtube.com/watch?v=rg1kNUznE_0 )
-블루투스 제품 중 최다의 사용자 편의기능 탑재
–블루투스 이어폰 최초 애플 MFI 인증획득
-90년 된 독일 베어다이나믹사에서 모비프렌 제품을 최초 런칭 블루투스제품으로 2모델 출시

-미국 아마존 입점 확정 및 입점 진행 중임에도 아마존 10월을 Asia Promotion Month에 한국 업체로는 유일하게 모비프렌이 선정이 되었다는 통보를 한국아마존으로부터 받음.

이러한 저희 모비프렌은 CJ의 무책임한 갑질로 인하여 내년에 도산에 직면해 있습니다.

지금까지 중소기업이 고통을 당하고 피해를 보고 호소를 했지만 CJ는 무시해도 아무런 문제가 없었던 거 같습니다. 저의 국민청원을 포함한 저의 처절한 노력에도 CJ가 무사하다면 앞으로 그들은 더 오만하게 기업이익만을 추구하는 집단이 될 것입니다.

저희의 절박한 호소에 많은 동참을 하여 CJ의 갑질문화가 근절되도록 도와주십시오.

감사합니다.

㈜ 모비프렌 대표이사 허주원 배상
jwheo@mobifren.com


첨부를 보시면 CJ의 갑질에 대한 실상이 자세히 나와 있습니다.

링크를 열면 아래의 두개 파일은 다운로드 해야 보실 수 있습니다.
2018년8월_CJ_이재현_회장께보낸_탄원서_및_첨부자료.zip
https://drive.google.com/file/d/1K0ZochSzy2NS1uDDPfcE2dUYCaJSNUz9/view

2017년6월_CJ_이재현_회장께_보낸_내용증명_및_첨부자료.zip
https://drive.google.com/file/d/1E5bKcAOQcfX7zcx2XAk5VRlfAEcmMfxM/view

청원동의 1,737

  • facebook - ***

    동의합니다.
  • facebook - ***

    동의합니다.
  • facebook - ***

    동의합니다. 진상을 밝혀야 합니다.
  • naver - ***

    동의합니다.
  • naver - ***

    동의합니다.
  • facebook - ***

    동의합니다.
  • naver - ***

    동의합니다.
  • facebook - ***

    동의합니다.
  • naver - ***

    동의합니다.
  • facebook - ***

    동의합니다.
1 2 3 4 5 6 7

남북정상회담

한국 경제의 다양한 얼굴

소중한 내 청원, 청와대 답변이 궁금하세요?
청와대는 '국민이 물으면 정부가 답한다'는 소통 철학을 바탕으로 대통령과 수석·보좌관의 회의, 주목받는 국민청원, 외국 언론이 본 우리 정부, 해외 순방과 그 뒷얘기, 100대 국정과제와 수많은 정책 관련 소식 등 국민이 궁금해하는 내용을 홈페이지와 SNS계정을 통해 공개하고 있습니다.

청와대 소식을 가장 빠르고 정확하게 확인할 수 있는 '청와대 공식 페이스북, 트위터, 인스타그램, 유튜브, 카카오 플러스친구 '를 팔로우해주십시오.
더 많은 정보와 투명하고 진솔한 소통으로 국민과 함께 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