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바로가기

로고 배경이미지

한-아세안 화상 정상회의

2020-11-12
한-아세안 화상 정상회의
-"올해 한-아세안 ‘전략적 동반자 관계’ 수립 10주년"
-"'신남방정책' 비전·성과, 모두에게 도움"
-코로나19 등 변화 반영, ‘신남방정책 플러스 전략’ 발표
-"'사람 중심의 평화·번영 공동체' 만들어 갈 수 있을 것"
-"한국, ‘아세안 포괄적 회복방안 프레임 워크’ 지지"
-아세안 정상들, ‘신남방정책 플러스 전략’ 환영·적극 협력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 화상으로 개최된 제21차 한-아세안 정상회의에 참석했습니다. 앞으로 나흘 동안 이어지는 아세안 관련 정상회의의 첫 일정으로, 올해 회의 메인 주제는 ‘한-아세안 협력 점검 및 미래 협력 방향’ 입니다.

아세안 회원국으로는 브루나이, 캄보디아, 인도네시아, 라오스, 말레이시아, 미얀마, 필리핀, 싱가포르, 태국, 베트남 등 10개국이 있습니다. 당초 올해 아세안 의장국인 베트남의 하노이에서 개최될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 상황 하에서 대면회의가 여의치 않게 되었고, 의장국인 베트남의 결정으로 화상으로 개최됐습니다.

먼저 의장국인 베트남 응우옌 쑤언 푹 총리의 환영인사가 있었습니다. 푹 총리는 지난 1년여 동안 많은 어려움이 있었지만 공동체의 힘으로 극복할 수 있었다며 "아세안과 한국은 앞으로 계속해서 협력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특히, 평화와 안전, 그리고 역내에서의 공동번영 위한 노력을 계속해서 경주해 나가겠다고 약속했습니다.

이어 문재인 대통령은 모두발언을 통해 "지금 우리는 코로나에 맞서 국민의 건강과 경제를 지키기 위해 각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며 "더욱 긴밀한 연대와 협력이 필요한 시기에 '한-아세안 정상회의'를 열게 되어 매우 다행"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아세안은 코로나 초기, 한국 국민들이 어려움을 겪을 때 정상통화로 위로를 건네고, 방역물품을 나누며 진정한 우정을 전했다"면서 "한국도 아세안과 함께 서로 도움을 나누고자 한다"고 밝혔습니다.

그에 대한 구체적인 내용으로 대통령은 "‘코로나 아세안 대응기금’과 ‘필수 의료물품 비축 제도에도 적극 참여할 예정"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또한, "올해는 아세안과 한국의 ‘전략적 동반자 관계’ 수립 10주년을 맞는 뜻깊은 해"라며 "‘신남방정책’의 비전과 성과가 아세안과 한국 모두에게 도움이 되고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아울러 문재인 대통령은 코로나19로 인한 환경 변화와 이에 따른 아세안 국가들의 새로운 수요를 반영한 ‘신남방정책 플러스 전략’ 7대 핵심 협력 분야를 소개했습니다.

여기에는 포스트 코로나 포괄적 보건의료 협력, 한국의 교육모델 공유 및 인적자원 개발 지원, 한류 활용 쌍방향 문화 교류 증진, 상호 호혜적이고 지속가능한 무역 투자 기반 구축, 상생형 농어촌 및 도시 인프라 개발 지원, 공동번영의 미래 산업 분야 협력, 비전통적 안보 분야 협력이 포함됩니다.

이에 대해 대통령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주도적으로 열어가며, ‘사람 중심의 평화·번영의 공동체’를 더 빠르게 현실로 만들어 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와 함께 "한국은 오늘 공식 출범한 ‘아세안 포괄적 회복방안 프레임 워크’를 전적으로 지지한다"며 "아세안이 제시한 5대 핵심분야와 ‘신남방정책 플러스 전략’의 결합을 통해 아세안과 한국이 함께 위대한 번영을 누리기를 희망한다"고 밝혔습니다.

'아세안 포괄적 경제회복방안 프레임워크'는 코로나 위기로부터의 출구전략으로, 빠른 경제 회복을 위한 아세안 차원의 공동대응 전략입니다. 협력을 모색할 5대 핵심 분야로는 △보건 △인간안보 △역내시장 잠재력 및 경제통합 확대 △포용적 디지털 전환 △지속 가능하고 회복력 있는 미래로의 진전이 있습니다.

아세안 정상들은 문재인 대통령이 아세안과의 협력 강화를 위해 ‘신남방정책 플러스 전략’을 제안해 준 데 환영하면서, 이를 위해 적극 협력할 준비가 되어 있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대통령은 한반도 평화프로세스에 대한 아세안의 지속적인 관심과 지지를 당부했으며, 아세안 정상들은 변함없는 지지를 재확인했습니다.

모두발언 보기 ▶ https://www1.president.go.kr/articles/94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