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바로가기

로고 배경이미지

한미 안보실장 통화

2020-09-09
서훈 국가안보실장은 오늘 오전 미국 로버트 오브라이언 국가안보보좌관과 취임 후 첫 번째 전화 통화를 갖고, 한미 간 주요 양자 현안 및 지역 정세 등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양측은 공동의 가치를 공유하는 한미동맹에 대한 상호간 확고한 의지를 재확인하는 한편, 최근 코로나19 대응에 있어 양국 간 다양한 분야에서의 공조를 평가하고, 코로나 사태의 완전한 종식을 위해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또한, 양측은 향후 수개월이 한반도 비핵화 및 평화프로세스 진전을 위해 중요한 시기임에 공감하고, 이와 관련 다양한 추진 방안에 대해 계속 협의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양측은 이른 시일 내에 대면 협의를 추진키로 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