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바로가기

로고 배경이미지

태풍 하이선 관련 대통령 지시에 대한 강민석 대변인 서면 브리핑

2020-09-06
문재인 대통령은 제10호 태풍 ‘하이선’이 북상하면서 한반도에 큰 피해를 줄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정부와 지자체는 철저한 태풍 대비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지시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특히 지난 9호 태풍 ‘마이삭’으로 시설 피해를 입은 경북 동해안과 울릉도, 강원도 지역을 포함해 태풍 경로로 예상되는 지역에선 주민 대피 등의 예방조치를 시행해 인명피해를 막고 국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지켜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이를 위해 정부와 지자체는 국민들께서 위험지역에 접근하지 않도록 해안가와 지하차도 등에 대한 사전 통제를 철저히 하고, 필요할 경우 출근 시간 조정 등의 안전대책을 마련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또한 폭우와 함께 강풍이 예상되는 만큼 항만시설을 포함한 산업현장의 안전점검과 선박에 대한 대피 조치도 빈틈없이 시행해 피해를 최소화해야 할 것이라고 주문하는 한편 소방관‧경찰관 등 현장 인력의 안전에도 세심하고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 달라고 말했습니다.
 
2020년 9월 6일
청와대 대변인 강민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