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바로가기

로고 배경이미지

정부-의료계 합의 관련 강민석 대변인 브리핑

2020-09-04
정부와 의료계 합의 관련한 문재인 대통령의 메시지를 전해 드리겠습니다.

정부와 의료계가 우여곡절 끝에 최종 합의에 이르렀습니다. 집단 휴진이 장기화되며 국민들께서 걱정이 크셨을 텐데 매우 다행스럽게 생각하며 환영합니다.

오늘 합의에 따라 의사들이 진료현장에 복귀하게 됨으로써 의료공백 없이 환자들의 생명과 건강을 지킬 수 있게 되었고, 국민의 불안을 크게 덜 수 있게 되었습니다. 이제는 정부와 의료계가 코로나의 엄중한 상황을 극복하는데 힘을 모아 나아가길 기대합니다.

지금까지 의사들의 헌신과 노고가 있었기에 국민들의 생명과 건강을 보호하며 K-방역이 성공할 수 있었습니다. 최일선에서 의료현장을 지키는 의사분들께 고마운 마음을 거듭 전합니다. 코로나의 중대고비를 맞이한 현시점에서도 큰 역할을 하리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정부도 총력 대응 체제로 코로나 극복에 매진하겠습니다.

코로나가 안정화되면 합의에 따라 의정협의체가 성과 있게 운영되길 바랍니다. 우리 보건의료 체계를 한 단계 발전시키는 기회가 되었으면 합니다. 허심탄회하게 대화하고, 국회와도 협력하며 지혜를 모아 나가길 기대합니다.

‘비 온 뒤에 땅이 굳는다’는 말이 있습니다. 현재의 진통이 더 나은 미래로 가는 밑거름이 되었으면 합니다. 국민건강 증진이라는 궁극적 목표를 이루는 계기로 승화되길 희망합니다.

정부는 더 낮은 자세로 소통하며 의료 격차 해소 등 의료의 공공성 강화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경주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