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바로가기

로고 배경이미지

집중호우 대처 긴급상황점검회의 결과 관련 강민석 대변인 브리핑

2020-08-04
회의는 대통령 모두 말씀으로 시작됐습니다. “지나치다 싶을 정도의 예방점검과 선제적 사전 조치”를 주문하셨는데, 구체적인 내용은 모두 말씀은 자료를 통해서 배포해 드리겠습니다.

저는 모두 말씀 이후 마무리 말씀 중심으로 설명 드리겠습니다.

문 대통령은 마무리 말씀에서 추가 피해의 사전예방, 그리고 이미 발생한 피해의 빠른 복구라는 두 가지 차원에서 당부 말씀을 했습니다.

먼저 피해 사전예방과 관련해서는 중앙정부와 지자체의 적극 협력을 강조했습니다.

지반이 약해진 상태에서 많은 비가 더 올 경우 추가 산사태가 우려되는 만큼 산림청은 특별히 산사태 염려 지역에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지자체와 협력해 달라고 했습니다. 특히 산지 태양광 시설의 붕괴사고가 없도록 각별히 신경을 써 달라고 주문했고, 환경부와 경기도 등은 임진강 수계에도 신경을 써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두 번째, 이미 발생한 피해와 관련해 문 대통령은 “특별재난지역을 빠르게 선포할 수 있도록 지자체의 피해조사 외에 중앙부처도 합동 피해조사 조치를 신속히 취해 달라”고 지시했습니다.

또 “이재민 생활 지원에 각별히 신경 써 달라”고 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경기지사가 건의한대로 임시주거시설로 조립주택을 활용하는 방안에 중앙부처도 관심을 가져 달라”고 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사상 유례없는 최장의 장마는 기후변화 때문에 앞으로 반복될 수 있다”면서 “장기적으로 기후변화에 대비하기 위해 중앙정부와 지자체가 함께 지혜를 모을 것”을 당부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마지막까지 힘내 주시기를 당부한다면서 회의를 종료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