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바로가기

로고 배경이미지

한국과 EU가 만난 진짜 이유는? ㅣ문재인 대통령이 말하는 코로나 이후 함께 열어갈 미래 ㅣ한-EU 화상 정상회담

2020-07-01
<화면자막>
청와대 충무실

한-EU 화상 정상회담
2020.6.30

문재인 대통령:샤를 미셀 상임의장님,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집행위원장님, 안녕하십니까.

올해는 한국과 EU가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맺은지 10년이 되는 뜻깊은 해입니다.

우리는 경제통상, 기후변화, 개발, 보건 등 많은 분야에서 긴밀히 협력해왔고 인류 보편적 가치를 공유하면서 우정을 다졌습니다.

세계는 코로나를 격으며 기후환경의 중요성에 대해 다시 한 번 크게 각정했고, 빠르게 다가오는 디지털 시대를 체감했습니다.

기후변화와 디지털 경제 분야에서의 협력을 강화하는 것은 함께 미래를 준비하는 가장 중요한 일이 되리라 생각합니다.

'유럽 그린 딜'정책을 통해 글로벌 기후 환경 문제 해결을 주도하는 EU 신지도부의 리더십에 경의를 표하며 우리 정부가 추진하는 '그린 뉴딜'정책의 중요 파트너가 되길 기대합니다.

오늘 회담에서 양자 현안과 글로벌 도전 과제들에 대한 논의를 통해 한국과 EU가 미래 지구촌의 평화와 번영, 상생을 전도하는 동반자가 되길 희망합니다.
문재인 대통령과 EU 샤를 미셸 상임의장,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집행위원장이 화상으로 만났습니다. 한-EU 화상 정상회담에서 문재인 대통령은 유럽 그린 뉴딜 정책을 언급한 뒤, "우리 정부가 추진하는 그린 뉴딜 정책의 중요 파트너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한국과 EU 양측 정상들이 만난 진짜 이유, 영상으로 전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