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바로가기

로고 배경이미지

‘세계 보건의 날’을 맞아 - 간호사 여러분, 응원합니다

2020-04-07
인천공항 검역 현장에 다녀왔습니다.
이름 없이 헌신하는 검역 관계자들이 그곳에 있었습니다. 최근 일일 확진자의 절반을 차지하는 해외유입을 차단하기 위해 밤낮없이 땀 흘리는 분들입니다.
고맙고 또 고맙습니다.

돌아오는 길, 못내 마음에 걸리던 분들을 생각했습니다. 특별한 주목을 받지 못하면서도 일선 의료현장에서 헌신하는 분들입니다. 중환자실에도, 선별진료소에도, 확진환자 병동에도, 생활치료시설에도 이 분들이 있습니다.

바로 간호사분들입니다.
반창고와 붕대를 이마와 코에 붙인 사진을 보았습니다. 안쓰럽고 미안했습니다. 은퇴했다가도, 휴직 중이더라도, 일손이 필요하다는 부름에 한달음에 달려가는 모습을 보았습니다. 고맙고 가슴 뭉클했습니다.

간호사 여러분은 코로나19와의 전장 일선에서 싸우는 방호복의 전사입니다.
격무에다 감염 위험이 큰 데도 자신을 돌보지 않고 가장 가까이 가장 오래 환자 곁을 지키고 있습니다.

여러분이 국민의 생명을 지키는 숨은 일꾼이며 일등 공신입니다. 하지만 ‘의료진의 헌신’으로 표현될 뿐 의사들만큼 주목받지 못합니다. 조명받지 못하는 이 세상의 모든 조연들에게 상장을 드리고 싶습니다.

마침 오늘 ‘세계 보건의 날’ 주제가 ‘간호사와 조산사를 응원해주세요’라고 합니다. 우리 모두의 응원이 간호사분들께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자긍심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우리가 한마음으로 보내는 응원이 대한민국을 더욱 살만한 나라로 만들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