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바로가기

로고 배경이미지

한·일·중 정상회의

2019-12-24

문재인 대통령은 24일(화) 중국 청두에서 열린 제8차 한·일·중 정상회의에 참석했습니다. 이 자리에서 문재인 대통령은 리커창 중국 총리,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올해 20주년을 맞이한 3국 협력의 성과를 평가하고, 향후 3국 협력 발전 방향과 한반도 문제를 포함한 주요지역 및 국제 정세 등 상호 관심사에 대해 심도있는 의견을 교환했습니다.

3국 정상은 이번 정상회의가 2년 연속으로 개최된 만큼 3국 정상회의의 정례화를 위한 중요한 계기가 되었다고 평가했습니다. 또한, 3국 협력을 내실있고, 안정적으로 발전시키기 위해 협력의 정례화 및 제도화를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아울러, 한·일·중 정상은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정착이 3국의 공동이익에 부합한다는 인식을 재확인하고 앞으로도 이를 위해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 한·일·중 정상회의 모두발언 전문보기:https://www1.president.go.kr/articles/78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