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바로가기

대한민국 청와대

강릉-제진 철도건설, 강원도의 지역경제를 다시 살리는 계기가 될 것입니다 「문재인 대통령, 동해선 강릉 제진 철도건설 착공식」

2022-01-06
어제 문재인 대통령이 참석한 ‘동해선 강릉-제진 철도건설 착공식’ 현장을 영상으로 전해드립니다.

문 대통령은 작년 첫 현장 방문과 마지막 현장 일정을 각각 ‘원주-제천 구간 고속철도 개통식’과 ‘울산-부산 광역전동열차 개통식’에 참석한데 이어, 올해 첫 현장 방문으로도 국가균형발전을 강조하며 강원도 고성 제진역에 다녀왔습니다.

문 대통령은 “2조7천억 원이 투자되는 이 사업을 통해 지역에 4조7천억 원의 생산유발효과와 3만9천 명의 고용유발효과도 기대된다”며 “강릉-제진 구간 철도건설이 지역경제를 다시 살리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강원도 고성군 주민 김영수 님은 “제 생전에 탈 수 있는 건지 실감 안 날 정도”라고 말한 뒤 “강릉-제진이 연결되어 관광객이 많이 오실 것”이라며 기대감을 드러냈습니다.

속초시 주민 조동용 님은 “동해북부선이 생기면 전국 어디서든 이곳에 오시기 편할 것”이라며 “지역의 발전 뿐만 아니라 대한민국 발전에도 엄청난 도움이 될 것이라 믿는다”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