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절망은 나를 단련시키고 희망은 나를 움직인다(하단에설명)

    절망은 나를 단련시키고 희망은 나를 움직인다

    2007 / 사람과 사람

    변하지 않는 초심을 간직하겠다는 약속을 담아 이 책의 원고를 마무리하였습니다.그런 점에서 이 책은 나의 과거이자 현재이며, 미래에 대한 변함없는 약속입니다.

  • 나의 어머니 육영수(하단에설명)

    나의 어머니 육영수

    1999 / 사람과 사람

    첫째 장은 어머니를 회상하며 쓴 글이고, 둘째와 셋째 장은 박목월 선생이 쓰신 '육영수 전기' 중 발췌한 것이며 마지막은 어머니의 육필원고와 어머니를 그리며 아버지가 쓰신 글을 모은 것입니다.

  • 고난을 벗삼아 진실을 등대삼아(하단에설명)

    고난을 벗삼아
    진실을 등대삼아

    1998 / 부일

    이 책을 엮어내면서 지난 70년대, 80년대, 90년대의 지나온 날들을 한눈에 다시 돌이켜 보는 감회가 깊었습니다. 그러나 이 책은 완성된 것이 아닙니다.

  • 결국 한줌, 결국 한점(하단에설명)

    결국 한줌, 결국 한점

    1998 / 부일

    생각한 것을 글로 정리하고 글로 쓰면서 정리하는 과정을 통해 평생 추구하고 실천할, 그리고 지금 실천하고 있는 '나의 작은 철학'이 더욱 마음 깊이 뿌리를 내리고 있는 느낌이 듭니다.

  • 내 마음의 여정(하단에설명)

    내 마음의 여정

    1995 / 한솔미디어

    이 책은 이러한 눈으로 세상을 바라보고 대할 때 우리 마음에서 시작되는 변화는 마침내 세상을 변화시키고 말 것이라는 평소의 믿음을 풀어서 쓴 글들의 모임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 평범한 가정에서 태어났더라면(하단에설명)

    평범한 가정에서 태어났더라면

    1993 / 남송문학

    그간 제가 느낀 생각들을 그때마다 적어 놓은 글들이 있어 그것들을 모아 한 권의 책으로 펴내면 "그동안 이런 생각을 하면서 이렇게 지내왔습니다"고 소식을 전해드릴 수 있을 것 같았습니다.

  • 새마음의길(하단에설명)

    새 마음의 길

    1979 / 사단법인 구국여성 봉사단

    좋은 습관을 붙이면 그 습관이 후에 자신을 복되게 해준다는 속담이 있습니다. 산을 깎고, 다리를 건설하는 일은 고생스럽기도 하지만 뚫어 놓은 길은 참으로 편안한 여행을 보장해 줍니다.

  • 새 마음의 길(영문판)(하단에설명)

    새 마음의 길(영문판)

    1979 / The Naeway Business journal and Korea Herald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