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영상 플레이 버튼

문재인 대통령, 아세안 순방 다녀온 즉시 수석비서관회의 주재 사진

"문재인 대통령, 포항 지진 피해 최소화 대책마련 지시"-문재인 대통령은 금일 오후 포항 인근지역에서 발생한 지진과 관련하여, 공군1호기에서 국가위기관리센터장으로부터 상황을 보고 받고, 수석·보좌관회의 소집을 지시했습니다.청와대로 복귀한 문 대통령은 16시30분부터 17시45분까지 수석·보좌관회의를 주재했고, 이 자리에서 국민 피해상황 및 원전안전 상황, 차질 없는 수능시험 관리 대책 등을 보고 받았습니다.문 대통령은 “원전뿐만 아니라, 여러 산업시설들의 안전을 철저히 점검할 것”과 “수능시험 중 발생할 수 있는 모든 상황에 대비하여 대책을 강구하되, 특히 수험생들의 심리적 안정까지도 배려한 대책을 마련하라”고 지시했습니다.또 교육부와 행정안전부의 책임있는 당국자가 포항지역 현장에 직접 내려가 수능시험 상황을 관리할 수 있는 체계를 갖출 것과 국토교통부에 만반의 대비태세를 지시하였습니다.문 대통령은 “지난 경주지진을 직접 경험해 보니 지진이 발생했을 때, 본진뿐만 아니라, 여진 등의 발생에 대한 불안이 크기 때문에 현재 발생한 지진이 안정범위 이내라고 해서 긴장을 풀지 말고 향후 상황을 철저히 관리할 것”을 지시했고, “국민여러분께서도 정부를 믿고 정부에서 전파하는 행동요령을 따라 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