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바로가기

로고 배경이미지

평화가 곧, 경제입니다

2019-01-15




평화를 위한 꾸준한 노력 덕분에 국제경제계가 우리 경제를 바라보는 여러 지표들이 안정화 되고 안보 리스크가 완화되었습니다.


국가나 기업의 부도확률을 반영하는 '한국 국채 CDS 프리미엄' 은 2018년 1월에 51bp 로 높았지만 1년이 지난 지금은 12bp 하락해 39bp를 나타내고 있습니다. 해외 투자자들이 1년 동안 대한민국을 경제적으로 안정된 국가로 믿게 되었다는 의미입니다. 

해외에서 돈을 빌릴 때의 이자율을 나타내는 '외평채 가산금리' 또한 2018년 1월에 76bp였지만 1년 동안 13bp 만큼 하락해 63bp를 나타내고 있습니다. 우리나라의 경제적 신용도가 올라갔기에 전에 비해 더 싼 금리로 돈을 빌릴 수 있게 되었다는 뜻입니다. 

각 국가채권의 신용도를 나타내는 '국가신용등급' 도 꾸준히 AA등급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우리 경제의 근본은 튼튼하고 국제경제계가 보는 우리나라는 안정되어 있습니다. 앞으로도 다 함께 잘사는 나라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