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바로가기

로고 배경이미지

나비처럼 훨훨 날아가십시오

2019-01-29



“나비처럼 훨훨 날아가십시오”


故 김복동 할머니, 故 이 모 할머니. 두 분이 떠나셨습니다.

이제 남아계신 생존자는 스물세 분.

국가는 그분들을 위한 도리를 다하겠습니다. 

역사를 바로 세우는 일을 잊지 않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