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바로가기

로고 배경이미지


민간주도 혁신성장 격려사

2018-04-20
민간주도 혁신성장 격려사

강서구민 여러분, 서울시민 여러분, LG 임직원 여러분, 반갑습니다.


LG 사이언스 파크 개장을 축하합니다. 서울시는 오래 전부터 이곳 마곡지구에 한국의 실리콘밸리를 세우겠다고 꿈꿔왔습니다. 오늘 서울시의 꿈에 기업인들의 노력이 더해져 훌륭한 연구단지가 조성되었습니다. 이제 더 이상 실리콘밸리를 부러워하지 않아도 될 것 같습니다. 


이 연구단지는 대한민국 혁신성장의 미래이기도 합니다. 전자, 정보통신, 바이오 분야의 연구기관들이 서로의 장점을 살리며 혁신을 이뤄낼 것입니다. 주변 단지에 100여개 대·중소기업의 연구기관까지 입주하면 서로 협업하여 더 많은 새로운 기술과 신제품을 쏟아낼 것입니다. 문화예술 공연장과 과학체험관도 들어섭니다. 뮤지컬을 보고, 인공지능 로봇 체험을 한 아이들이 창의적인 미래 과학자로 커 가리라 생각하면 벌써부터 마음이 설렙니다. 


구본준 부회장님을 비롯한 LG 임직원 여러분, 박원순 서울시장님과 노현송 강서구청장님을 비롯한 관계자 여러분의 노고에 깊이 감사드립니다.


강서구민 여러분, 서울시민 여러분, 우리 경제가 한 단계 더 성장하기 위해서는 새로운 성장동력이 필요합니다. 바로 ‘혁신성장’입니다.


혁신은 새로운 아이디어와 기술개발에서 시작합니다. 스마트폰은 첨단 정보통신 기술과 창의적인 디자인, 다양한 콘텐츠가 만나 탄생했습니다.


중국의 중관촌에는 수많은 청년들이 도전정신과 아이디어를 무기 삼아 창업에 뛰어들고 있습니다. 우리도 새로운 아이디어와 기술을 가지고 혁신적인 창업을 이뤄내야 합니다. 융합적인 사고와 산업 간의 협업도 중요합니다. 드론은 우주항공과 정보통신 기술을 융합한 결과물입니다. 인공지능은 의학, 기계공학과 결합할 때 우리의 실생활에 유용한 결과물로 탄생될 것입니다. 기존 산업도 혁신을 통해 새로운 분야를 개척하고, 생산성과 부가가치를 높여야 합니다. 


세계적인 기업, 젊은 창업자, 기술자, 연구자가 모여야 융합과 협업이 가능합니다. LG 사이언스 파크는 그 시작을 알리는 민간주도 혁신성장의 현장입니다. 


연구원 여러분은 신기술, 신제품 개발에 최선을 다해주십시오. 입주한 기업들은 창의와 도전정신으로 사업에 성공하기 바랍니다. 정부는 여러분이 마음껏 연구하고 사업할 수 있도록 혁신성장 생태계를 조성하겠습니다. 신기술, 신제품을 가로막는 규제를 풀겠습니다. 우선 시범사업이 가능하도록 규제 샌드박스를 도입할 것입니다. 기술개발과 창업 지원을 대폭 확대하겠습니다. 


사이언스파크의 주인공, LG 임직원 여러분께도 기대합니다.


첫째, 혁신성장의 모범을 보여주십시오. 여러분이 추진하는 가정용 사물인터넷, 인공지능, 빅데이터, 모바일 플랫폼 개발에서 획기적인 성과를 이루기 바랍니다. 이 분야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비해 정부가 중점적으로 육성하는 분야이기도 합니다. LG 화학은 2025년까지 신약 15개를 개발해 바이오분야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한다는 목표를 이루기 바랍니다. 정부도 혁신형 기술개발자금, 혁신신약 창출 지원 등 정책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습니다. 


둘째, 우수한 연구자를 키우고, 좋은 일자리를 만드는데 더욱 노력해주십시오. LG 사이언스 파크에만 2만 2천명의 연구원이 근무하게 됩니다. 앞으로 연 4조6천억 원의 연구개발비 투자로 연 19만 명의 고용 창출과 30조원의 생산유발 효과를 기대합니다. 정부는 기초연구 예산을 임기 내에 현재의 두 배 수준인 2조5천억으로 대폭 확대할 것입니다. 지원방식도 연구자 중심으로 개편할 것입니다.


셋째, 대기업과 중소기업이 상생 협력하고, 창업이 활발히 이루어지는 동반성장의 모범이 되어주십시오. 중소벤처기업에 대한 인력교육, 기술지원, 창업보육 같은 상생협력이 활발하게 이루어지길 바랍니다. 예비 창업인 교육과 창업 지원 프로그램도 다양하게 준비하고 있다고 들었습니다. 젊은이들이 창업으로 희망을 갖고, 중소벤처기업들이 함께 성장하면 LG는 국민들에게 더욱 사랑받는 대기업이 될 것입니다.


존경하는 서울시민 여러분, 국민 여러분, 내일은 과학의 날이고, 4월은 과학의 달입니다. 그동안 대한민국의 경제발전을 이끈 원동력은 바로 과학기술의 힘이었습니다. 세계 최고수준의 GDP 대비 연구개발비가 그 힘의 근간이 되었습니다. 


70년대에는 우리 기술로 포니 자동차를 생산했습니다. 90년대에는 우리나라 최초의 인공위성을 개발했습니다. 2000년대 세계 최초로 선보인 CDMA 상용화 기술은 우리나라가 정보통신 강국으로 도약하는 출발점이 되었습니다. 세계적 경쟁력을 갖춘 반도체, 조선, 디스플레이 산업의 버팀목도 연구개발이었습니다. 


그동안 국가발전에 크게 기여한 과학기술인 여러분께 깊은 존경과 감사를 드립니다. 과학기술인들이 연구에 전념하고 그 결과에 자부심을 가질 수 있도록 정부가 뒷받침하겠다고 약속드립니다. 


어린시절, 모두 한번쯤은 과학자를 꿈꾸었을 것입니다. 우리 아이들이 장래 희망으로 과학자를 얘기하고 또 그 꿈을 행복하게 이뤄갈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합시다. LG 사이언스 파크가 아이들에게 희망의 산실이 되길 바랍니다. 연구자와 기업인 모두의 큰 성취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