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바로가기

로고 배경이미지


[Fortune] '전 세계 위대한 지도자 50인' 선정

2018-04-20
[Fortune] '전 세계 위대한 지도자 50인' 선정

격주로 발행되는 미국의 잡지, 포춘은 문재인 대통령을 ‘2018 전 세계 위대한 지도자 50인’ 중 4위에 선정했습니다. 포춘이 밝힌 문재인 대통령의 선정 배경은 다음과 같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작년 5월 전임 대통령이 부패로 탄핵되는 상황에서 취임했으나 최저임금 인상, 건강보험 확대, 재벌 영향력 문제 대응 등 더욱 공정한 경제를 만들기 위한 개혁을 신속히 실행했다.”

“Moon took office last May under inauspicious circumstances—his predecessor was impeached for corruption. Yet Moon speedily enacted reforms aimed at creating a fairer economy, such as boosting the minimum wage, expanding health coverage, and addressing the influence of the country’s chaebol conglomerates.”


“또한 문재인 대통령은 남북한 화해로 이어질 수도 있는 북-미 정상회담이 마련되는 데 핵심적인 역할을 했다” 

“Moon has been pivotal in arranging talks between President Trump and North Korea’s Kim Jong-Un, a possible prelude to inter-Korean reconciliation.” 


1위는 총기규제시위를 주도한 마조리 스톤맨 더글라스 고교 학생들, 2위는 자선활동을 활발히 한 빌&멜린다 게이츠, 3위는 미투 운동이 선정되었습니다. 4위에 오른 문재인 대통령은 정치 지도자 가운데는 1위의 인물로 뽑혔습니다. 


[원문 링크]

포춘(FORTUNE) http://fortune.com/longform/worlds-greatest-leaders-2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