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바로가기

로고 배경이미지


김정숙 여사의 '패션' 이 궁금하시다고요?

2017-10-09

요즘 대통령 부인 김정숙 여사의 패션이 관심을 모으고 있다네요. '유쾌한 정숙씨' 가 어떤 자리에서 어떤 옷을 입는지, 해외 방문시 옷을 통해 무엇을 나타내고자 하는지, 알뜰한 패션 팁도 알아봤습니다.


김정숙 여사의 '패션' 이 궁금하시다고요? 1번째 이미지

대통령 부인 김정숙 여사의 패션이 궁금하시다고요? 친절한 청와대가 알려드립니다.


김정숙 여사의 '패션' 이 궁금하시다고요? 2번째 이미지

국민들과 소통하는 행사에선 지난 10여 년간 즐겨입던 옷을 자주 입습니다. 보훈 어머니 초청 오찬, 청와대 앞길 개방행사, 뉴욕 플러싱 방문 시 입었던 옷들은 오랫동안 입던 옷들입니다.


김정숙 여사의 '패션' 이 궁금하시다고요? 3번째 이미지

엄숙한 추모의 자리에서 입는 검정색 정장과 흰색 원피스 등도 오래됐지만 상태 괜찮습니다. 사진의 검정 자켓은 10년 전에도, 올해 5월 국립현충원 참배에도, 6월 미국 순방 때 한국전 참전 기념비 방문 때도, 7월 김대중 대통령 추도식에서도 요긴했습니다.


김정숙 여사의 '패션' 이 궁금하시다고요? 4번째 이미지

해외순방시에는 대한민국의 대표로서 한국의 아름다움을 알리는데 중점을 두고 있습니다. 미국 부통령 부인 카렌 펜스 여사와의 오찬 때 입은 여름 누비, 버선코 구두, 푸른 숲이 프린트 된 코트, 워싱턴 아이오나 서비스 센터와 초등학교 방문시에 입었던, 공경할 제悌 가 프린트 된 블라우스가 그렇습니다. 

한미 정상회담시 입었던 한복은 어머님이 물려주신 옷감을 염색해서 만들었습니다. 일상 행사의 의상은 김정숙 여사 부담이지만 공무로 참석하는 순방행사는 청와대의 일부 예산지원을 받습니다.


김정숙 여사의 '패션' 이 궁금하시다고요? 5번째 이미지

김정숙 여사는 쇼핑을 어디서 하냐고요? 

홈쇼핑, 기성복, 맞춤복을 다양하게 구입하고 필요하면 직접 수선도 해 입습니다. 공식행사 때 입는 흰색 정장은 모 홈쇼핑에서 구입한 10만원대 제품입니다. 가성비가 좋아 당시 히트상품이었다고요. 분홍색 원피스는 기성복, 손바느질로 직접 수선도 합니다.


김정숙 여사의 '패션' 이 궁금하시다고요? 6번째 이미지

김정숙 여사는 평소에 머리손질과 화장을 직접 하지만 해외순방 시에는 교민의 도움도 받습니다. 현지에서 활동하는 교민 미용사를 만나면 교민들의 삶과 고충을 직접 듣는 기회도 됩니다. 

낡은 구두는 깔창과 굽 등을 수선해 새단장했습니다. 장신구도 오래 쓰는데 국군의날 행사에서 착용한 팔찌는 낡아 변색된 것을 도금, 새 것처럼 보입니다.


김정숙 여사의 '패션' 이 궁금하시다고요? 7번째 이미지

하나의 의상을 여러가지로 활용합니다. 

미국 워싱턴 방문시에는 도착 시에 입었던 흰색 원피스를 3일 동안 입었는데 원피스 위에 재킷만 바꿔입는 것으로 장소와 격식을 맞췄습니다.


김정숙 여사의 '패션' 이 궁금하시다고요? 8번째 이미지

대선 때 부터 입었던 회색 줄무늬 정장은 독일 방문 시에도, 안동 하회마을 방문시에도 요긴하게 착용했습니다.